2017.12.11 (월) 14:57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하나은행, SK와 제휴 인공지능 금융서비스 개시
 
홍은지 기자 | 2017.08.09 16:18 입력
 
업체.jpg


 
KEB하나은행은 SK텔레콤과 제휴해 '누구'(NUGU)를 통한 인공지능 음성 금융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인공지능 음성인식 디바이스 '누구'(NUGU) 를 통한 금융서비스로는 환율조회, 등록된 계좌의 잔액 및 거래내용 조회 등으로 사용자 편익을 도모할 수 있도록 했다.
 
이용 손님들은 인공지능이 결합한 '누구' 음성 금융서비스를 통해 별도의 로그인 절차 없이 집 안에서도 편안하게 사전 등록된 계좌의 잔액과 거래내역을 조회할 수 있으며, 실시간 환율정보도 말하는 것으로 즉시 조회 가능하다.
 
손님이 "아리아, 오늘 미국 환율 얼마야?" 같이 음성을 통해 질문을 던지면, 스피커를 통해 환율정보를 들을 수 있다.
 
또한 손님의 스마트폰에 설치된 '누구' 앱을 통해 KEB하나은행 앱을 연동시키고 본인 계좌를 등록한 뒤, "아리아, 내 계좌 잔액 알려줘", " 아리아, 어제 거래내역 알려줘"와 같이 음성으로 질문하면, SMS 또는 음성을 통해 본인의 금융거래 정보를 받을 수 있다.
 
8일 환율조회 서비스를 시작으로, 8월 중 계좌의 잔액 및 거래내역 조회서비스도 가능할 예정이다.
 
올 하반기에는 간편 송금 등의 서비스도 추가될 예정이며, 향후 손님에게 적합한 금융 서비스를 추천하는 등 AI기반의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한준성 부행장은 "양사 제휴를 통한 음성인식 거래방식은, 금융서비스 이용 채널의 다양화와 함께 플랫폼 확장을 통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이번 서비스 개시를 계기로 은행의 인공지능 대화형 플랫폼이 타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손님 편익에 맞게 경제적이고 통찰력 있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사상조신문 sisa0501@naver.com >
 

Comments

댓글쓰기 시작

작성자 비밀번호
댓글쓰기 종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