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1 (월) 15:01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족장’ 김병만, 평창 홍보대사…운영인력 대장도 겸직
 
올림픽 홍보 캠페인 등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 참여
홍은지 기자 | 2017.07.05 17:55 입력
 
인물.jpg

 
김병만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운영인력 ‘패션크루’ 대장과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5일 오전 방송인 김병만이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패션크루 대장 및 홍보대사로 위촉됐다고 밝혔다.
 
패션크루는 평창올림픽 슬로건 Passion Connected과 팀워크를 강조하는 Crew의 합성어로 8만7000명의 대회 운영인력을 가리킨다.
 
2002년 방송사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병만은 ‘개그콘서트’의 ‘달인’ 코너로 큰 인기를 얻었다. ‘정글의 법칙’에서는 진취성과 리더십을 보여주고 있다. 조직위는 대회운영 대장과 이미지에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위촉식에는 임의규(크로스컨트리), 김경희(알파인), 박진습(크리켓), 김태래(스켈레톤), 홍준표(컬링) 전 국가대표 출신 조직위 직원 5명이 참석해 김병만과 실내 미니 컬링 이벤트를 가졌다.
 
김병만은 “몇 년 전 피겨스케이팅 예능프로그램을 촬영하면서 동계 스포츠를 준비하는 분들의 노고와 중요성을 알게 됐다”며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이 성공 개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병만은 앞으로 평창올림픽 홍보 캠페인을 비롯해 각종 온·오프라인 홍보와 자원봉사자 발대식과 G-100일 등 다양한 행사에 참석해 활동할 예정이다.
 
<시사상조신문 sisa0501@naver.com >
 

Comments

댓글쓰기 시작

작성자 비밀번호
댓글쓰기 종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