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후불상조연합회
2020.09.24 (목) 00:06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SK텔레콤, 올해 첫 휴대폰 '골드번호' 추첨
 
하성후 기자 | 2020.06.02 18:49 입력
 

업체.jpg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이 올해 첫 골드번호 추첨을 시행한다. 이번에 공개된 골드번호는 9가지 유형으로 총 5천개다. 1인당 최대 3까지 원하는 번호를 신청할 수 있다.


골드번호는 휴대폰 번호 뒤 4자리로 식별이 용이해 고객들에게 인기가 높다.


작년 6월 골드번호 추첨 시 국번과 동일한 한 번호의 경쟁률은 2만4천822대 1에 달했다.


AAAA, 000A, A000, AA00, 00AA, ABAB, ABCD처럼 규칙성이 있거나, 국번과 동일 또는 특별한 의미(예 1004, 4989 등)를 가질 수도 있다.


SK텔레콤은 "전통적으로 1000, 1004등 고객의 인기가 높은 번호 외에도 5G 시대를 맞아 5959, 5555등 새롭게 고객의 선호를 받는 번호도 주목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골드번호를 원하는 고객은 2일 오전 10시부터 11일까지 SK텔레콤 공식인증 대리점, T월드 홈페이지(www.tworld.co.kr )에서 신청할 수 있다.


만 4세 이상의 신규가입, 번호이동, 기기변경 고객뿐만 아니라 번호변경 고객까지 모두 신청할 수 있다.


다만 기존에 골드번호를 사용 중이거나 최근 1년 이내 골드번호 당첨 이력이 있는 고객은 신청 대상에서 제외된다.


SK텔레콤은 이달 22일 당첨자를 선정해 당일 개별 문자로 안내할 예정이다. 당첨자는 이달 26일에서 내달 9일 사이에 대리점을 방문해 새 번호로 개통하면 된다.


이와 별개로 알뜰폰 가입자도 해당 알뜰폰 사업자(MVNO)를 통해 별도의 골드번호 추첨에 응모할 수 있다.


추첨은 과기정통부, KTOA 등 정부 기관과 유관기관으로 구성된 선호번호 추첨위원회 입회하에 무작위 추첨방식으로 진행된다.


골드번호 추첨 행사는 정부 시책에 따라 각 이동통신사를 통해 매년 2회 시행되고 있다.


<시사상조신문(www.sisasangjo.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