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어라이프
2020.05.31 (일) 12:54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국민연금공단, ‘노후준비 민간 전문강사’ 90명 공개 모집
 
노후준비 민간 강사 통해 7만명의 국민에 노후준비 교육 실시
하성후 기자 | 2020.03.26 18:21 입력 | 2020.03.26 18:23 수정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정배)은 국민의 노후 준비를 도울 90명의 ‘노후준비 민간 전문강사’를 공개 모집한다.


공단은 노후준비서비스의 다양성과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2018년부터 우수한 역량을 갖춘 민간강사를 선발했다.


그동안 60명의 민간강사가 2천 880회의 교육을 통해 총 7만 946명의 국민에게 노후준비서비스를 실시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 모집 인원은 총 90명으로, 최종 선발자는 공단의 노후준비서비스 제공자 교육을 수료한 뒤 오는 7월부터 1년간 노후준비 4대 영역(재무·건강·여가·대인관계)에 관한 강의에 나설 예정이다.


서류 접수기간은 오는 3월 30일(월)까지이며, 모집 일정 및 지원 자격요건 등 자세한 사항은 공단 홈페이지(http://www.nps.or.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단은 노후준비서비스를 최초 도입한 2008년 4월부터 지난해 말까지 11여 년 동안 502만여 명의 국민에게 노후준비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함으로써 국민의 안정된 노후생활준비에 기여해왔다.


나영희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장은 “국민들의 노후준비를 도와줄 풍부한 강의경력과 높은 전문성을 갖춘 강사들이 많이 지원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보다 많은 국민이 체계적인 노후준비를 할 수 있도록 내실있는 교육서비스를 제공하여 국민이 ‘행복한 100세 시대’를 맞이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시사상조신문 sisa0501@naver.com >